Leah of SNL Poses for Maxim 리아 코리아

Leah of SNL Poses for Maxim 리아 코리아

Leah, who currently acts as an anchor on the Korean version of SNL, posed for Maxim magazine. I don’t understand all the fuss about this girl, she doesn’t look that special to me.

tvN ‘SNL 코리아’에서 미녀 앵커로 활약하는 리아가 섹시미를 발산했다.

리아는 25일 공개된 MAXIM 화보에서 홀릴 듯한 눈빛과 잘 빠진 각선미, 탄탄한 보디라인을 드러내며 관능적인 매력을 발산했다.

화보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를 통해 리아는 ‘섹시하다’는 칭찬에 “많이 듣던 소리다”며 “어렸을 때부터 눈빛이
예사롭지 않다는 말을 많이 들었다. ‘색기’가 있다는 말이었던 것 같다”고 웃었다.

You may also like...

Leave a Reply

%d bloggers like this: